상품상세정보 상품후기 상품QNA 배송교환관련 코믹프라자 [초판] 오이렌슈피겔 Black & Red & White 01 (초판한정 특전: 책갈피)
배너1 배너2 배너3 배너4 배너5 중앙롤링상품 타이틀배너 중앙작은배너 01 중앙작은배너 02 중앙이벤트배너 하단이벤트배너 01 하단이벤트배너 02 배송조회 이벤트 가입하러가기 적립금확인하기 sns 배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정품보장
[초판] 오이렌슈피겔 Black & Red & White 01 (초판한정 특전: 책갈피)
판매가격 : 6,300
소비자가격 : 7,000
적립금 : 315
상품상태 : 신상품
출시일 : 2018-01-18
도서위치 : 412
출판사 : 길찾기
구매수량
SNS 상품홍보 :
총 금액 :

 

[책소개]
테러 및 범죄와 싸우는 세 소녀의 이야기       쿨하고 큐트하며 죽음에 이르는 장난
“뭔가 세계 같은 걸 구하고 싶어──”. 각종 테러 및 범죄가 빈발하여 ‘로켓 도시’라는 별명까지 붙은 국제도시 밀리오폴리스에 ‘검은 개’=슈바르츠, ‘붉은 개’=로트, ‘하얀 개’=바이스라 불리는 세 소녀가 있었다. 그녀들은 이 도시의 치안을 지키는 케르베로스 유격 소대. 사육주인 헌병 조직 MPB의 무선 통신 “전두 출격=알 슈투름”을 신호로 최강 무기를 호출하고, 기계 손발을 자유자재로 다루며 사냥감인 흉악 범죄자를 덮친다!

 

소녀들은 어찌하여 사이보그가 되었는가?
일찍이 ‘빈’이라고 불렸으며, 지금은 ‘밀리오폴리스’라고 불리는 인구 약 2천 5백만 명 규모의 평화로운 오스트리아의 수도─통칭 ‘로켓 도시’가 배경이다. 어째서 평화로운가? 그 이면에는 누군가의 서비스=희생이 있기 때문이다.
초고령화에 따른 인력부족, 강력 범죄나 테러가 기승하는 문제에 직면한 정부는 11세 이상인 모든 시민에게 노동의 권리를 부여하고, 육체에 장애가 있는 아동은 무상으로 기계화를 해주는 정책을 펼치게 되었다.
어째서 소녀들인가? 킨더 베르크=어린이 공장에서 배출된 기계화 아동 중 남자 아이 대부분이 군속으로 세계의 분쟁 지대로 파견된 탓이지만, 기계화 아동의 활약은 남녀 가리지않고 눈부신 활약을 하고 있다.
그 중에서 밀리오폴리스에는 최고의 인재가 배속되었다. 그중 기계화 소녀 3인조로 구성된 케르베로스 유격소대를 주인공 삼아 쿨하고 큐트하며 죽음에 이르는 장난이 시작된다.

 

 

[목차]
제1화 Black in the Street 009
제2화 Red it be 071
제3화 Blowin’ in the White 175
후기 256


[작가소개]
▶저자: 우부카타 토우
1977년생. 와세다 대학 중퇴. 재학중이던 1996년에 「검은 계절」로 제1회 스니커 대상에서 금상을 수상하며 데뷔. 그 후 「마르두크 스크램블」로 제24회 일본 SF 대상 수상코믹, 게임, 애니메이션 등 미디어를 넘나들며 다재다능한 엔터테인먼트 창작자로 주목을 모으고 있다. 한국에 잘 알려진 대표작으로는 「마르두크 스크램블」과 「창궁의 파프너」 가 있다.

 

▶일러스트: 하쿠아 우게츠
「폭렬천사」로 유명한 일러스트레이터. 하쿠아 우게츠 만의 독특한 작화와 강렬한 채색법이 눈길을 끌며, 무라타 렌지가 총감독을 담당한 만화서적 「ROBOT」에 참여했다. 이후 「드루아가의 탑 the animation」 등의 캐릭터원안을 담당하고 있다.

 

▶캐릭터 원안: 시마다 후미카네
이 세상에서 ‘소녀와 기계장치’의 조화를 가장 잘 이해하고 그려내는 일러스트레이터. 「무장신희」 「스카이걸즈」 「스트라이크 위치스」 「프레임 암즈 걸」 「무장신희」 「앨리스 기어 아이기스」 등의 다양한 작품에 참여하여 수많은 사람의 사랑을 받고 있다.


 

  • 회사소개
  • 제휴안내
  • 이용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고객센터
  • home
  • top

쇼핑몰정보

사업자정보확인

페이스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