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품상세정보 상품후기 상품QNA 배송교환관련 코믹프라자 우리집 아기 시바
배너1 배너2 배너3 배너4 배너5 중앙롤링상품 타이틀배너 중앙작은배너 01 중앙작은배너 02 중앙이벤트배너 하단이벤트배너 01 하단이벤트배너 02 배송조회 이벤트 가입하러가기 적립금확인하기 sns 배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정품보장
우리집 아기 시바
판매가격 : 9,000
소비자가격 : 10,000
적립금 : 450
상품상태 : 신상품
출시일 : 2019-03-15
출판사 : 대원씨아이
구매수량
SNS 상품홍보 :
총 금액 :



[책 소개]
곤과 테츠, 두 마리의 시바견과 함께 하는 사랑 넘치는 일상
작가가 꿈꾸던 시바견과 함께 하는 생활을 담은 동물 에세이 만화


개를 기르고 있지 않은 사람이라도 거리를 걷다가 귀여운 생김새의 개 캐릭터, 눈썹이 동그랗고 하얀 시바견 캐릭터의 물건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시바견은 단순히 반려견으로서 인기가 많은 것이 아니라 그 생김새가 귀엽고 특이해 다양한 캐릭터로 그려졌고 이들은 문구류부터 이모티콘까지 다양한 곳에서 찾아볼 수 있다. ‘강아지’라는 대명사가 아니라 특정한 견종이 이토록 주목받기도 어려운데 신기한 현상이라고 볼 수 있다.

‘아키타견’이라고도 불리는 이 개는 아키타현에서 자란 품종으로 주로 시바견(시바 이누)이라고 불린다. 시바견은 일본과 국내뿐만 아니라 특유의 귀여운 생김새로 전 세계에서 사랑받는 견종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쫑긋한 귀와 통통한 볼살을 지니고 짧은 털을 지닌 이 개는 특유의 넉살스러운 표정으로 SNS에도 자주 등장하는 인기견이다. 특히, 한국에서는 토종개인 ‘진돗개’와도 유사한 생김새를 지녀 더욱 친근한 이미지를 갖고 쉽게 들어와 인기를 끌고 있다. 진돗개는 토종개임에도 불구하고 실내견으로는 적합하지 않은 몸집과 활달한 성격으로 일반적으로, 특히 도시에서는 반려견으로 기르기 적합하지 않다. 하지만, 시바견은 성견이 되어도 작은 몸집을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일본 국내뿐만 아니라 한국을 비롯한 많은 나라에서 실내에서 키우는 반려견으로 입양하고 있다.


시바견를 사랑하는 작가, 가게야마 나오미

이 만화의 작가인 가게야마 나오미 또한 본 책뿐만 아니라 많은 곳에서 ‘어릴 적부터 시바견과 함께 하는 생활을 꿈꿔 왔다’라고 언급할 정도로 시바견에 대한 애정을 보이고 있다. 가게야마 나오미는 시바견을 소재로한 《이웃집은 시바견 3번가》《시바견 곤의 풋내기 일기》《세 번째 시바 씨의 포인트》등 에세이와 만화를 여러 권 출간했고 일본 내에서는 ‘시바견을 사랑하는 작가’로 잘 알려져 있다. 책의 서두 부분에서는 이미 ‘곤’이라고 하는 시바견을 기르고 있음에도 한 마리를 더 입양하여 ‘시바견 두 마리와의 생활’을 얼마나 원해왔고 드디어 이뤘다고 기뻐하는 대목이 있다. 시바견은 워낙 활달한 견종이고 개를 기른다는 것 자체가 손이 많이 가는 일임을 작가 본인이 가장 잘 알고 있을 것임에도 시바견에 대한 애정과 ‘두 마리’에 대한 꿈을 접지 못하고 한 마리를 더 입양한다는 결정을 한 것이다. 그렇게 이 책의 주인공 ‘곤’과 ‘테츠’가 작가와 동거하게 된다.


너무 다른 ‘곤’과 ‘테츠’

작가가 기르는 시바견 두 마리의 이름은 각각 ‘곤’과 ‘테츠’이다. ‘곤’이 12살, ‘테츠’가 4살이다. 8살이라는 차이가 나는 만큼 너무나도 다른 두 마리의 성향이 책 곳곳에 드러난다. 작가 본인과 그녀의 남편이 등장하지만 사실상의 주인공은 이 개성적인 두 마리의 시바견이다. 곤은 나이가 많은 만큼 의젓하고 조용한 성격을 보이는데 나중에 들어온 테츠는 맹수가 따로 없다. 장난감을 독차지 하고 보이는 것을 물어뜯고 으르렁대는 등 천방지축의 행동을 보이지만 정작 곤에게는 꼼짝을 못한다. 그러면서도 너무 말썽이 심한 테츠를 위해 작가는 해결책을 여러 가지 내본다. 결국은 곤 따로, 테츠 따로 산책을 가는 방법으로 테츠의 남는 힘이 소진되어 말썽이 줄어들게 된다. 이렇게 각각의 일화를 작가는 하나하나 담담히 만화로 그려낸다. 마치 부모가 자식을 소개하듯 우리 집 아이들은 이렇다고 소개를 하는 듯하다. 정말 책의 제목 그대로 ‘우리 집 아기’를 소개하는 것이다.

일본 내에서는 시바견 작가로 많이 알려져 있지만 한국에서는 아직 가게야마 나오미를 모르는 독자도 다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그녀만큼 시바견을 사랑하고 시바견에 대해 잘 풀어놓는 작가는 드물다. 시바견을 사랑하고 개를 사랑한다면 혹은 지금 개를 키우고 있다면 때로는 ‘나도 이랬었지’하는 동질감, 때로는 랜선 집사와 같은 대리 충족감으로 이 책을 즐겁게 읽을 수 있을 것이다.



[작가 소개]
저자 · 가게야마 나오미(影山直美)

1963년 출생, 사이타마현 거주의 일러스트레이터. 주로 시바견을 모티브로 한 작품을 다수 발간.
광고 제작, 그래픽 디자인 등의 일을 거쳐 결혼 후, 일러스트레이터로서 활동을 시작. 시바견을 2마리 입양하게 되면서 주로 시바견을 모티브로한 일러스트나 에세이 만화를 그리기 시작했다. 일본견 전문 서적인 , 잡지 <いぬのきもち> 등에 연재를 하고 식품 등의 제품의 패키지 디자인을 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출간작으로는 《이웃집은 시바견 3번가》《시바견 곤의 풋내기 일기》《세 번째 시바 씨의 포인트》이 있다.




  • 회사소개
  • 제휴안내
  • 이용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고객센터
  • home
  • top

쇼핑몰정보

사업자정보확인

페이스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