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품상세정보 상품후기 상품QNA 배송교환관련 코믹프라자 시빌 워 2: 후유증
배너1 배너2 배너3 배너4 배너5 중앙롤링상품 타이틀배너 중앙작은배너 01 중앙작은배너 02 중앙이벤트배너 하단이벤트배너 01 하단이벤트배너 02 배송조회 이벤트 가입하러가기 적립금확인하기 sns 배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정품보장
시빌 워 2: 후유증
판매가격 : 14,400
소비자가격 : 16,000
적립금 : 720
상품상태 : 신상품
출시일 : 2019-03-21
도서위치 : 마블코너
출판사 : 시공사
구매수량
SNS 상품홍보 :
총 금액 :



[책소개]

“강렬한 감정, 흥미로운 상호 작용, 끝내주는 몰입도.” - 코믹와우!
“녹색 거인에게 보내는 완벽하고 진심 어린 작별 인사.” - 팝매터스


마블 유니버스를 가르는 슬픔과 분노의 무대!
인휴먼즈에 합류하기까지 율리시스에게 펼쳐진 엄청난 여정을 경험하라! 율리시스가 미래에 대한 아주 섬뜩한 환영을 목격했음에도, 카르낙은 왜 그를 도와 재앙을 막지 않는 것일까? 이어 펼쳐지는 세 가지 이야기에서는 히어로들 간의 적개심이 불러온 결말을 확인하라. 영웅의 상징과도 같던 남자가 죽었다. 그의 곁을 지키던 이들은 이제 사라져 버린 전설을 기억하고… 그를 죽인 어벤저는 살인죄로 기소된다! 마침내 전쟁이 끝났을 때, 토니 스타크와 캐럴 댄버스는 자신들이 유일하게 믿을 수 있는 동료에게로 향하지만… 아뿔싸, 그 사람은 다름 아닌 캡틴 아메리카 스티브 로저스였는데!


올뉴 올디퍼런트 마블(All-New All-Different Marvel)!
얼마 전, 조나단 힉맨의 「어벤저스」와 「타임 런즈 아웃」에서 평행 우주의 지구들이 부딪쳐 종말을 맞는 중첩 현상이 발생하고, 여러 우주의 잔해를 모아 만든 세상에서 닥터 둠의 「시크릿 워즈」가 벌어졌다.
마블 역사상 최대 규모의 위기를 넘긴 후 세상이 재건되자 각 타이틀은 연재 번호를 1부터 다시 세며 ‘완전히 새롭고 전혀 색다른’ 모습으로 출발했는데, 기존의 이야기에서 이어지지만 배경 지식 없이도 누구나 감상하고 이해할 수 있는 좋은 입문 지점이 된 것이다.


각 히어로들의 시선에서 바라본 『시빌 워 Ⅱ』의 이면
ANAD 마블의 첫 이벤트 ‘어벤저스: 스탠드오프!’를 겪는 과정에서 인격이 바뀌어 버린 캡틴 아메리카 스티브 로저스는 본인이 꿈꾸는 비밀 제국을 건설하기 위해 이번 슈퍼히어로 내전을 이용하려 했다. 「시빌 워 Ⅱ」의 이야기가 비극적으로 마무리된 후, 스티브 로저스가 토니 스타크에게 남기고 싶었던 말은 무엇이었을까? 「시빌 워 Ⅱ: 서약」 원샷에서 그 은밀한 대화를 확인할 수 있다.
호크아이와 헐크 사이에 벌어진 사건을 당사자와 측근들 입장에서 더 깊이 들여다본「시빌 워 Ⅱ: 피고」, 「시빌 워 Ⅱ: 전사자」 원샷, 인휴먼으로 각성해 갓 예지력을 얻은 서툰 율리시스에게 벌어진 이야기를 그린 프리퀄 「시빌 워 Ⅱ: 율리시스」 #1-3 또한 수록되었다.
2016년 마블 코믹스 최대 규모의 이벤트를 더욱 풍성하게 감상하게 해 줄 확장된 이야기들을 만나 보자.


*함께 읽으면 좋은 책:
『시빌 워』
『시빌 워: 아이언 맨』
『시크릿 엠파이어 전주곡』
『시빌 워 Ⅱ』 (2019년 4월 출간 예정)


[작가소개]

앨 유잉(Al Ewing)
영국 출신의 코믹스 작가로, 2002년 <2000 A.D.>를 통해 데뷔한 후 현재는 주로 마블 코믹스에서 일하고 있다. 대표작으로는 <마이티 어벤저스>, <로키: 아스가르드의 요원>, <얼티미츠>, <임모탈 헐크> 등이 있다.


그렉 박(Greg Pak)
수상 경력의 영화감독이자 시나리오작가 그렉 박은 만화 작가로서도 그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다. 텍사스 달라스에서 자란 박은 예일대에서 정치학을 전공했으며 옥스퍼드 대학에서 로즈장학생으로 역사학을 공부하면서 당시 학생 영화제작 모임에서 자신의 소명을 발견, 옥스퍼드 졸업 후 뉴욕대학원 영화과정에서 영화제작을 공부했다. <아이언맨: 하우스 오브 엠>, <마블1602:뉴 월드>, <마블 네메시스: 더 임퍼펙트>, <엑스맨: 피닉스 워송>으로 계속되었으며, <왓이프?>의 서브마리너 이야기를 쓴 것은 물론 <어메이징 판타지>에서 마스터 마인드 익셀로의 이야기도 창조해냈다. <인크레더블 헐크> 작업을 통해 그는 대중적 인기뿐만 아니라 비평가들로부터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마크 구겐하임(Marc Guggenheim)
1970년생. 보스턴 대학에서 법학을 전공하던 마크 구겐하임은 글쓰기에 탁월한 재능을 보여 드라마 “프랙티스”의 작가가 되었고, 이후 “로 앤 오더”, “CSI 마이애미” 등 한국에서도 유명한 여러 미드의 인기 작가로 활약했다. 배트맨 영화 시리즈의 작가 데이비드 고이어를 통해 2005년 처음 DC와 인연을 맺고 <아쿠아맨> #2를 통해 만화계에 데뷔했다. 뒤이어 마블에서 <퍼니셔>를 쓰고 2006년부터 2007년까지 <울버린> 시리즈의 정규작가로 활동했는데, 그때 작업한 것이 <시빌 워: 울버린>이다. 이후 그는 “노 오디너리 패밀리”, “애로우” 등 슈퍼 히어로 관련 인기 드라마 시리즈를 작업했으며 <블레이드>, <슈퍼맨/배트맨>, <플래시> <영 엑스맨> 등 여러 만화 시리즈의 스토리를 썼다. 다양한 미디어에 걸쳐 다작하는 작가로 유명한데, 그 저력은 여러 사건을 동시에 진행하는 빡빡한 변호사 스케줄 경험을 통해 다진 것이라 한다.


닉 스펜서(Nick Spencer)
오하이오 태생으로 어린 시절부터 만화에 흥미를 갖고 자랐다. 열아홉 살에 우연한 기회로 마블 편집장을 만났으나 만화 쪽과는 인연을 맺지 못하고 대학에 들어가 정치학을 공부하며 잠시 술집을 경영하기도 했다. 그러나 평생 직업에 대한 고민을 하던 끝에 결국은 글을 쓰는 사람이 되기로 결심하고 만화 수업을 받으며 꿈을 키웠다. 대표작은 이미지 코믹스의 <모닝 글로리>. 이 작품은 “스크림”류의 공포영화가 유행하던 90년대에 극장 아르바이트를 하며 썼는데, 이 책으로 2011년 아이즈너상 최고의 스토리 작가 후보에도 올랐다. 그 외 주요 작품으로 인기 작가 로버트 커크먼과 함께 쓴 <도둑의 제왕>, DC 코믹스의 , 마블 코믹스의 <아이언 맨 2.0>, <시크릿 어벤저스>. <얼티밋 코믹스: 엑스맨> 등이 있다.


라몬 박스(Ramon Bachs)
1973년생. 스페인 출신의 만화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조소 만화 예술 학교를 졸업한 그는 “브루스 팀”과 “제프 스미스” 등의 작품에서 많은 영향을 받았다. 1996년에 낸 <만티코어> 시리즈가 좋은 평가를 받으면서, 스페인 시장에서 활동하다가 1999년 바르셀로나 만화상 최고의 신인 작가상 수상을 계기로 미국 다크호스 코믹스의 주목을 받아 미국으로 진출했다. 이후 그는 <스타워즈> 시리즈의 주요 작가로 활약하며 명성을 떨쳤고, DC와 마블로도 활동 영역을 넓혔다. 마블에서는 폴 젠킨스와 함께 <제네레이션 M>, <시빌 워: 프론트 라인>, <월드 워 헐크: 프론트 라인> 등을 그렸으며, DC에서는 <배트맨: 스트리트 오브 고담>, <배트걸>, <레드 로빈 아즈라엘> 등 주로 배트맨 작품들을 많이 그렸다.



  • 회사소개
  • 제휴안내
  • 이용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고객센터
  • home
  • top

쇼핑몰정보

사업자정보확인

페이스북 배너